본문 바로가기

서울책보고 온라인헌책방

헌책방 소개

‘온라인서가’ 바로가기

랜덤박스

오프라인에서만 구매할 수 있었던, 서울책보고 책들이 서울책보고 랜덤박스로 당신에게 찾아갑니다.

서울책보고가 큐레이션한 책들을 집에서 즐겨보세요!

+
  • [랜덤박스-2301-06] 기록으로서의 문학.

    11,000원

    여전히 추운 1월의 수요일, 오후에도 #기록 과 관련한 책들을 가져왔어요. 오전에는 기록하는 삶과 관련한 실천적인 책을 넣었다면 오후에는 ‘기록’의 의미를 되새기게 만드는 고전 문학 세 권을 랜덤박스에 넣었습니다.   기록으로서의 문학 (3권/11,000원)   오후 랜덤박스는 지난 12월 서울책보고 웹진 책보고>에 #키두니스트 작가님이 쓰신 #기록으로서의_문학 에서 추천한 세계 고전 문학을 주제로 묶어봤어요. “가장 대표적인 것은 자전적 문학이다. 수많은 작가는 자신의 인생을 창작의 재료로 활용한다.”   이런 소개 속에 고전리뷰툰을 쓰는 키두니스트 작가님은 몇 권의 #세계문학고전 을 추천해주셨어요. 추천해주신 고전을 모두 넣지는 않았지만, 특별히 “작가의 기록을 통해 당시의 경험과 사회적 분위기를 알 수 있”는 고전 문학을 넣었습니다.   그리고 작가가 직접 경험했던 수용소의 경험을 소재로 쓴 소설을 한 권 넣었어요. 작가의 경험을 바탕으로 썼지만, 이 작품으로 우리는 러시아의 #스탈린 시대상을 흥미롭게 살펴볼 수 있답니다. 이 또한 기록으로서의 문학이 가진 힘이겠죠?   거기에 더해 칠레의 대표 시인이자 정치인의 이야기를 하나의 아름다운 문학으로 승화한 또 다른 세계문학을 한 권 넣었어요. 1970년대 초 칠레의 정치사와 당대 칠레 민중들의 삶이 궁금한 분들은 한 번 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기록으로서의 문학의 여러 모습 중 하나의 뭉클한 모습을 만나보실 수 있답니다.    서울책보고 온라인 헌책방>북큐레이션>랜덤박스에서 절찬리 판매중! (기본 택배비는 3,000원입니다.)       #서울책보고 #서울책보고북큐레이션 #서울책보고랜덤박스 #랜덤박스 #책추천 #북큐레이션 #탐미주의 #일본문학 #남미문학 #러시아문학

  • [랜덤박스-2301-05] 나의 기록 생활에 영감을 주는 책들.

    12,500원

    안녕하세요. 벌써 1월 중순을 넘기고 새해 결심도 사그라져갈 무렵에 찾아온 수요일 서울책보고 오리지널 랜덤박스입니다.   오늘은 연휴를 앞두고 혹은 다시 한번 새해를 맞는 시기에 어울릴 책을 가져와 봤어요. 바로 서울책보고 웹진 #e책보고 의 12월 주제이기도 했던 #기록 과 관련한 책들입니다.   나의 기록 생활에 영감을 주는 책들 (3권/11,000원)   지난 12월 서울책보고 웹진 책보고>에는 기록과 관련한 에세이들이 실렸는데요. 그중 이제는 ‘기록’이라고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김신지작가 님의 글에 이런 문장이 적혀 있어요. “기록에도 제철이 있다면 연말과 연초일 것이다.”   정말로 그러합니다. 지금이 바로 기록이 제철인 계절입니다. 김신지 작가님은 “누군가와 나눈 대화, 잠시 웃었던 순간, 문득 마음에 들어온 풍경” 등 우리 삶에 단 하루밖에 없는 날에 경험한 것들을 기록의 소재라고 말씀하셨는데요.    이 랜덤박스에 기록의 바이블(!)과 같은 책 김신지 작가님의 대표작과 느긋한 호흡으로 평일의 의미를 발견해보자는 제안이 담긴 책이 들어있습니다. 그리고 #시베리아횡단열차 를 타고 일상을 사랑하는 법을 발견한 작가의 작은 책도 한 권 들어 있습니다.   연초를 맞아 내 삶을 기록하기로 마음 먹었는데, 그 마음에 조금 힘을 더해줄 친구 같은 책이 필요하시다면, 이 랜덤박스가 제격입니다.   *책 한 권의 뒤표지에 살짝 손상이 있습니다. 하지만 책 전체적으로 깨끗하고 읽는 데 큰 문제는 없습니다. 이 점 유의해주세요!   서울책보고 온라인 헌책방>북큐레이션>랜덤박스에서 절찬리 판매중! (기본 택배비는 3,000원입니다.)       #서울책보고 #서울책보고북큐레이션 #서울책보고랜덤박스 #랜덤박스 #책추천 #북큐레이션 #새해결심 #일기 #습관 #다이어리 #여행일기 #공간기록 #수집

  • [랜덤박스-2301-04] 직업인 이야기 읽기_프리랜서?! 편

    13,500원

    오후 랜덤박스는 오전에 예고해드렸듯이 #직업의세계 를 다룬 책들을 묶은 랜덤박스입니다.   직업인 이야기 읽기_프리랜서(?!)편 (3권/11,000원)     오전에는 공공 영역의 직업 세계를 다룬 책들이었다면 오후에는 #프리랜서 직업을 가진 분들이 쓴 에세이를 묶어봤어요.   직장에 매인 분이라면 한 번쯤 프리랜서 생활을 꿈꿔보실 거예요. 그런데 과연 프리랜서로 사는 삶의 실제는 어떨까요? 그분들의 생생한 목소리로 현장 이야기를 들어보면 프리랜서로 사는 삶을 가늠해볼 수 있지 않을까요.    이 랜덤박스에는 #방송작가 , #화가 이자 #그림책작가 , #편의점점주 이자 #반업작가 로서 글을 쓴 분들의 책이 묶여 있어요. 어떤 테두리 안에서 안정적으로 이루어간 직업의 세계가 아니라 ‘비포장도로’ 같은 길을 비틀거리며 걸어간 이들의 살아있는 삶의 이야기는 우리에게 색다른 마음을 불러일으킬 것입니다.   한 직장에 안정적으로(!) 정착한 이들에게는 또 다른 세계를 꿈꿔볼 마음을 같은 프리랜서인 분들에게는 동지를 만난 듯한 반가운 마음을, 직업 세계에 진입하고자 준비하는 이들에게는 다양한 로드맵을 펼쳐줄 거예요.    *아, 여기 묶인 책의 저자 중에 ‘편의점 점주’ 분이 있어서 프리랜서 뒤에 ‘?!’를 붙여보았다는 것도 참고해주시고요.   서울책보고 온라인 헌책방>북큐레이션>랜덤박스에서 절찬리 판매중! (기본 택배비는 3,000원입니다.)       #서울책보고 #서울책보고북큐레이션 #서울책보고랜덤박스 #랜덤박스 #책추천 #북큐레이션

  • [랜덤박스-2301-03] 직업인 이야기 읽기_공공 영역 편

    14,500원

    여러분, 2023년 한 해 잘 시작하셨나요? 수요일, 어김없이 서울책보고 오리지널 북큐레이션 랜덤박스 들고 왔습니다.    오늘은 한 헌책방 서가를 보고 영감을 받아 오전과 오후 랜덤박스를 모두 만들었답니다. 바로 #직업의세계 에 관한 책들이에요!    직업인 이야기 읽기_공공 영역 편 (3권/12,500원)   먼저 오전은 공공 영역에서 일하는 분들이 쓰신 에세이를 모아봤어요. 최근에 #소방서옆경찰서 라는 드라마를 재미있게 봤는데요. 드라마를 재미있게 보면서도 한편으로는 그동안 소방관 분들에 대해 아는 게 별로 없었다는 게 부끄럽더라고요.그래서 오늘 랜덤박스에 #소방관 분이 쓰신 생생한 현장 에세이를 넣어봤어요. 이렇게 드라마나 책으로나마 우리가 누군가의 직업 정신으로 안전한 삶을 살고 있다는 것을 깨달을 수 있으니 다행이란 생각이 듭니다. 물론, #소방공무원 을 준비하시는 분들에게도 도움이 될 책이고요.   #9급공무원 분이 쓰신 에세이도 한 권 있어요. #지방행정직9급 으로 시작해 (2020년 기준) 11년차 공무원으로 일하고 계신 분이 쓰신 솔직한 이 에세이는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분들이 읽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세 번째 책은 조금 특별합니다. 앞의 두 권이 한국에서의 공공 직업인 생활을 담았다면 이 책은 뉴욕에서의 직업인 생활을 담았거든요. 한국에서 #간호사 생활을 하다가 간호사를 전문가로 인정하는 곳으로 떠나고 싶다는 마음으로 #뉴욕 으로 떠난 간호사 이야기. 이 책은 나에게 주어진 선택지가 이것이 전부일까, 고민하는 직업인분들이 읽어보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그런데 사실 내가 공무원 영역의 직업을 준비하지 않더라도, 다른 누군가가 나와 다른 직업 세계에서 분투하는 이야기를 들으면 왠지 모르게 힘이 나지 않던가요?나와 전혀 상관 없는 세계의 #직업인 들 같지만 우리는 어쩌면 비슷한 노동 환경 속에서 크게 다르지 않은 고민을 하고 있는 것 같기도 하고요.   직업을 갖기 위해 준비하시는 분, 어떤 직업의 한가운데에서 분투하시는 분. 모두에게 이 랜덤박스는 도움이 될 거예요. 아, #청소년 에게 선물해도 좋을 책들입니다.   서울책보고 온라인 헌책방>북큐레이션>랜덤박스에서 절찬리 판매중! (기본 택배비는 3,000원입니다.)       #서울책보고 #서울책보고북큐레이션 #서울책보고랜덤박스 #랜덤박스 #책추천 #북큐레이션

  • [랜덤박스-2301-02] 엔딩을 읽으며 처음을 꿈꿔보는 책

    9,000원

    새해를 맞아 이 책 저 책 펼치며 살펴보다가 흥미로운 책 한 권을 손에 잡게 되었어요. 편집자이자 평론가인 박혜진 작가의 #이제그것을보았어 라는 책이었는데요. 작가는 소설과 영화, 그림 등 52편의 예술작품 엔딩을 소재 삼아 52편의 ‘끝’에 관한 글을 썼답니다. 소설 같은 경우, 마지막 몇 문장이 주는 여운을 깊게 곱씹는 짧은 글들이었는데, 새해 시작점에 어떤 예술작품의 끝을 보는 기분이 특별하더라고요.  그래서 그 책에서 다룬 세계문학고전 두 권과 한국문학 한 권을 오늘 랜덤박스에 넣어보았어요. 엔딩을 읽으며 처음을 꿈꿔보는 책 (3권/9,000원) 한 해가 시작되는 지점에 끝과 관련한 책을 읽으니 #끝과시작 이라는 #비스와바쉼보르스카 의 시집 제목이 떠오르기도 하면서, 이 #엔딩맛집 책들을 여러분께 소개하고 싶더라고요.  그럼 오늘 랜덤박스에 넣은 책들의 마지막 부분을 한 번 미리 볼까요? “어머니! 이 병든 아들을 가엾게 여겨 주세요! ……알제리 총독의 코밑에 혹이 있는 것을 아세요?” “나중에 나는 이 모든 것에 대해 훨씬 더 자세히 쓰게 될 것이다.” “임종의 자리에서 할머니는 내 손을 잡고 내 지난날을 모두 용서해주었다. 나도 마음속으로 할머니의 모든 걸 용서했다. 정말 지루한 장마였다.” 세 번째 작품의 마지막 부분은 저도 읽으면서 전율이 일었던 문장이었어요. 장마철에 한 번쯤 다시 찾아 읽게 되는 작품이기도 하고요.  한 해의 시작 지점에 엔딩의 여운이 긴 작품 한 번 읽어보시면 어떨까요? 박혜진 편집자가 픽한 책을 직접 읽어보고 싶으신 분들은 이 랜덤박스를 선택해 보세요. 서울책보고 온라인 헌책방>북큐레이션>랜덤박스에서 절찬리 판매중! (기본 택배비는 3,000원입니다.) #서울책보고 #서울책보고북큐레이션 #서울책보고랜덤박스 #랜덤박스 #책추천 #북큐레이션 #세계문학 #한국문학 #러시아문학 #독일문학 #노벨문학상 

새로 들어온 책

로그인 회원가입
온라인서가 북큐레이션 새로 들어온 책 마이페이지 고객센터